본문 바로가기

골방이야기/리뷰리뷰

순천 이불 빨래! 워시앤조이 오천점 이용하기 | 세탁방 빨래방 건조기 우리 가족 모두가 다 같이 잘 때 쓰는 대형 매트리스에 아들이 실수를했다. 대형 매트를 안고 세탁기가 가장 크다는 빨래방을 찾아 온천지구에 방문 했다. 깔끔한 외관과 앞에 주차 공간도 겸비하고 있었다. 후진해서 트렁크 열고 이 큰 매트를 제일 큰 세탁기(28kg)에 밀어 넣었는데...... 입구가 작아 아무리 구겨 넣어 볼래도 어쩔 수 없었다. 빠른 포기를 하고 같이 가져온 묵은 이불들을 2대의 세탁기에 나눠서 넣었다. 난생 처음 빨래방을 찾았는데 이 또한 신선한 경험이다. 괜히 돌아가는 세탁기를 보면서 멍 때리거 좋다. 이런 자동 충전기를 통해 카드를 발급 받을 수 있다. 핸드폰 번호만 있으면 되니 참 편리하다. 이렇게 삼만원을 충전했다. 다음에 또 뭔가 빨로 올 날이 있겠지.... 그리 크지 않지만 ..
작업용 맥프로 2대 개봉기 _ Mac Pro Open 맥미니와 외장하드 조합으로 영상편집 업무를 한지 일년이 되어간다. 이래저래 일을 많이 한건지 맥미니가 다운되는 일이 잦아져서 하이엔드 장비를 들이기로 결정하고 맥프로를 주문한지 약 2주 만에 받아 볼 수 있었다. 약 35키로... 무거운 택배가 도착했다. 2주 동안 기다리느라 택배가 도착했을때 뭐가 왔는지 모른체 너무 무거워서 계단을 굴려서 올라왔다. 소중한 맥프로인줄 알았다면 굴리지 않았을거다. 영롱한 두대의 자태!!! 패키지가 거의 10키로인듯... 아주 튼튼한 박스에 안전하게 배송되었다. 패키지 마저 어여쁜 애플!!! 내 돈을 아사가는 사악한 기업이지만 애플 제품을 사랑한다. 마감과 디테일 성능이 역시 갑이다. 두개의 사과박수 값이 자동차 값이지만 업무용으로 10년 쓸거 생각하면 투자 할만한 제품이..
[순천 오천지구 밥팜] 외식이 필요할때..가기 좋은 곳 그런 날 있잖아요? 집밥이 아닌 외식을 하고 싶은데 만족할 수 있는 곳을 찾아가고 싶을때.... 이 날이 딱 그랬다. 왠지 식성이 다른 둘 모두 만족할 만한 외식을 하고 싶은 날이였다. 그냥 남이 해준 맛있는 밥이 먹고 싶었다. 짜장면은 질리고... 매운 음식은 내가 싫고, 국밥은 아내가 싫고... 모두의 접점을 찾기란 항상 요원한 일이다. 그냥 정처없이 이집 저집을 배외하던 중 밤팜(Bab Farm)이라는 다소 촌스러워 보이는 너무 적나라한 이름이였지만, 이 곳을 오기까지 몇 몇 곳을 지나쳐 더 이상 배외하다간 뭔가 사단이 날것 같아서 그냥 들어가기로 결정했다. 외관과 다르게 깔끔하고 분위기 있는 실내와 정갈한 이미지가 첫 인상을 사로 잡았다. 들어가는 순간 맛있는 음식이면 나중에 또 외식하러 와야겠다..
CAS 디지털 저울 wz-2d 개봉 및 사용기 올해부터 블루베리의 수확을 제대로 해보다 보니 1kg 전자저울로는 한계가 있었다. 그래서 급하게 전자저울을 주문했다. 블루베리 수확용 바구니가 약 1.9킬로에 보통 3~4kg을 수확하다 보니 6kg까지 가능한 저울을 찾아서 주문하였다. 모양을 새련된걸로 하려고 찾아보았지만... 대부분이 예쁜 건 일반 가정용으로 3kg 가지 되는 게 한계인 듯하였다. 그래서 원래 목적인 일에 중점을 두고 잘 측정되는 브랜드 CAS의 저울을 선택하게 되었다. 일단 우리에겐 친숙한 생김새이다. 횟집이나 가계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전자저울이다. 정육점에서도 많이 쓰는 브랜드다. 개봉하면 이렇게 상판이 분리되어있고, 건전지 2개가 있다. 조촐한 구성으로 되어있다. 저울이라는게 딱히 필요한 것이 없기 때문에 딱 필요한 구성품으로 ..
사무실에 천장형 에어컨을 설치하기 작년까지 사무실에 에어컨없이 선풍기로 버티면서 살았는데, 올해는 5월부터 너무 더워지기 시작해서 에어컨을 설치하기로 했다. 이것저것 알아보다가 천정형 에어컨 중고가 괜찮은게 나왔다고 해서 설치를 하기로 했다. 일단은 에어컨을 설치할 위치를 잡고, 관이 나갈 구멍을 뚫는게 관건이다. 사무실 벽이 원체 두꺼운데다가 구멍을 뚫을 위치가 사선이라서 더 깊이 뚫어야 했다. 이렇게 작업할 곳에 텍스를 제거하고 사다리를 설치하였다. 위에 보이는 위치가 실외기로 나갈 구멍을 뚫을 위치이다. 먼지 흡입기를 부착하고 이렇게 큰 드릴로 벽을 뚫기 시작했다. 이때만해도 몰랐다.... 하루종일 벽을 뚫게 될줄은.... 원인은.... 건축할때 쓴 두꺼운 철근들과 사선으로 된 위치를 잡다보니 안그래도 두꺼운 벽체를 더 긴 동서으로..
맥북프로 2015 배터리 교체하기 제 노트북 배터리 교체기를 쓴적이 있는데 이번에는 지인의 배터리를 교체해 드렸습니다. 2015년식 맥북 프로 15인치입니다. 여는 방법은 2012년 맥북프로와 동일합니다. 그래도 한번 해봤다고 엄청 쉽게 배터리 교체를 할 수 있었습니다. 2012년 배터리 교체기 보러가기 처음 과정을 못 찍었네요. 배터리가 배가 불러서 바닥에 두면 뜨고, 스페이스바가 빠질 것 처럼 노트북이 뚱뚱해진 상황이였습니다. 옆에서 보면 실감이 납니다. 오죽했으면 하판 나사를 풀때 팅 팅겨서 풀릴정도로 알류미늄 바디가 뚱뚱해진 상황이였습니다. 사진에 표시된 부분만 나사는 풀어주고 커넥터를 분리해주면 됩니다. 조립은 역순으로 해결합니다. 배터리는 접착제 제거 용액을 사이사이 뿌려서 제거해 주면 됩니다. 부풀어있는 배터리는 아주 쉽게 ..
아이들 있는 집에는 건전지 보관함이 있으면 좋다. 배터리 체크기도 포함! 아이들을 키우다보면 점점 늘어나는 장난감들....그중에 건전지를 이용한 장난감들이 제법 된다. 근데 아이들은 놀때만 효율적으로 켜두는게 아니라 그냥 막 켜둔다. 그러다 보면 그 비싼??? 건전지는 그냥 소모하는 일이 비일비재하다. 근데 자동차 장난감에는 건전지가 적게는 3개에서 6개까지도 들어간다. 폐건전지만 해도 한가득 쌓이기 바련이다. 버릴려고 모아둔 폐건전지들이 과연 리모컨 같은곳에도 못 쓸정도로 방전된걸까? 그리고 건전지 보관을 깔끔하게 할 정리함이 필요해서 검색해보니 아니나 다를까 내가 생각하는건 남들도 똑같이 생각한다는게 맞다. 건전지 보관함이 많이 검색되고, 거기에 더해서 체크기도 함께 있는 제품들이 있어서 그 중 하나를 구매해 봤다. 체크기에 완전 방전된 건전지는 이렇게 아무것도 안나온다...
sk 매직 비데 셀프 설치하기 집에 화장실이 2개 있는데 거실쪽에만 비데가 있다. 아이들이 커가면서 큰아이는 이제 스스로 화장실에 갈 나이가 되니, 2개의 화장실을 모두 쓸 일이 종종 생긴다. 몇 년을 비데 사용할 하다보니 없는데는 불편하기 그지 없다. 그래서 안방에 거실과 똑같은 제품을 구매했다. 크지막학 박스에 잘 포장이 되어 배달이 되었다. 건조 기능은 빠진 시트온열과 온수 비데가 되는 제품이다. 10만원대에 구매하게되었다. 구성품은 단촐하다, 비데 본체와 필터, 연결호스 등이 동봉되어있다. 일단 기존 변기 커버를 분히해준다. 요즘 변기는 이렇게 원터치로 분해 할 수 있도록 되어있어 분해는 아주 간단하다. 나사를 풀어주면 기존 커버를 다 제거할 수 있다. 제거까지는 아주 쉽게 할 수 있다. 비데에 동봉 되어있는 이런 볼트를 이용..